연예 >

신해철, 장 뿐 아니라 심낭에도 천공..수술부위 인접

신해철, 장 뿐 아니라 심낭에도 천공..수술부위 인접

신해철의 부검 결과가 발표돼 관심이 모아진다.

3일 오후 서울과학수사연구소에서는 故 신해철 부검 브리핑을 최영식 연구소장이 발표했다.

최영식 서울과학수사연구소장은 "부검 결과 신해철의 뇌는 상당히 부종 상태였다"며 "천공이 심낭과 장에서 두 군데 발견됐다"고 1차 부검 결과를 밝혔다.

이어 "장 천공 외에 심낭에 0.3cm 가량 천공된 부위가 발견됐다. 천공은 주로 외상과 질병으로 흔한 것이지만 이번 신해철의 천공은 수술 부위와 인접했고, 부검 소견상 심낭 내에 깨와 같은 이물질이 발견된 것으로 보아 의인성(인위적으로 유발된) 손상 가능성이 우선 고려돼야 할 것으로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소장 천공 여부는 아산병원에서 이미 수술이 시행돼 소장의 일부가 절제 후 봉합돼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확인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이에 국과수는 추후 병원에서 조직 슬라이드와 소장 수술 부위를 인계받아 추가로 검사를 진행한다.

故 신해철 부검 결과 심낭 천공 발견에 대한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故 신해철 부검 결과 심낭 천공 발견, 소장 천공 뿐아니라 심낭에까지..", "故 신해철 부검 결과 심낭 천공 발견, 심낭에 천공때문에 심정지가 온거였구나", "故 신해철 부검 결과 심낭 천공 발견, 의료사고가 명백해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