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비밀의 문’ 김보령, 셀카로 피부미인 입증 ‘귀요미 매력’



‘비밀의 문’ 김보령이 우윳빛 도자기 피부를 과시했다.

4일 SBS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에서 부용재의 기생 ‘춘월’ 역으로 출연 중인 배우 김보령의 무결점 촬영장 셀카가 공개되며 관심을 모았다.

극중 김보령은 김유정(서지담 역)의 절친이자 생황 연주에 능통한 꽃기생으로 극 초반, 연인이었던 최재환(허정운 역)을 잃은 후 등장 내내 서러운 눈물을 쏟아내며 강렬한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김보령은 극중 선보인 역할과 상반되는 화사하고 귀여운 모습을 선보이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특히 큰 눈과 잡티 하나 없는 하얀 피부, 오똑한 콧대는 훈훈함을 자아내며, 남심을 자극하기에 충분했다는 평이다.

한편 지난 3일 방송된 ‘비밀의 문’ 13회에서 김보령은 의금부에 잡혀간 아버지로 인해 슬픔에 빠진 친구 김유정을 위로하는 모습으로 등장하기도 했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hyein4027@starnnews.com김혜인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