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거래소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시대 개막"

한국거래소는 부산 문현동 부산국제금융센터(BIFC)로 본사 사옥 이전 작업을 완료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거래소는 최경수 이사장과 서병수 부산시장, 김정훈, 나성린 새누리당 국회의원, 정찬우 금융위 부위원장 등 주요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입주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거래소 관계자는 "이번 이전을 계기로 금융중심지인 부산과 함께 '글로벌 빅7 거래소' 진입을 달성해 한국 자본시장을 세계적인 시장으로 발전시킬 것"이라며 "특히 탄소배출권시장, 원-위안화 선물시장 개설 및 글로벌 연계시장 확대 등 미래 성장엔진 발굴을 통해 부산이 파생금융의 메카로 도약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향후 거래소는 신사옥에 마련된 홍보관, 금융교육실 및 도서관을 부산시민에게 개방하는 등 지역사회와의 소통과 협력 증진에도 앞장설 계획이다.

mkchang@fnnews.com 장민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