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계명대, 홍보·입학 책임질 '학생 홍보대사' 임명

계명대의 홍보와 입학을 책임지는 '학생 홍보대사'가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임명장을 수여받는 홍보대사 아리미와 이끄미가 대구시 달서구 달서대로 계명대 성서캠퍼스 본관 앞에서 신일희 총장(가운데)과 학교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하고 있다.
계명대의 홍보와 입학을 책임지는 '학생 홍보대사'가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임명장을 수여받는 홍보대사 아리미와 이끄미가 대구시 달서구 달서대로 계명대 성서캠퍼스 본관 앞에서 신일희 총장(가운데)과 학교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하고 있다.

【 대구=김장욱 기자】계명대는 최근 계명대 성서캠퍼스 본관에서 홍보대사 아리미 25기와 입학홍보대사 이끄미 11기에 대한 임명장 수여식을 갖고 이들이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고 4일 밝혔다

계명대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3월 모집공고와 선발절차를 통해 아리미는 3명 모집에 66명이, 이끄미는 7명 모집에 94명을 응모, 평균 16대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이들은 4월 한달간 수습기간을 거쳐 정식으로 임명장을 받았다.

계명대 아리미는 지난 1995년 전국 최초 대학홍보대사로 창설,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하게 됐었다.
이들은 각종 대내외 행사 안내, 내외빈 대상 학교 소개 및 캠퍼스 투어 진행, 홍보 화보, 소식지 및 홍보 영상 모델 활동,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홍보 활동 등 계명대를 널리 알리는 일을 도맡아 하고 있다.

이끄미 역시 2005년 전국 최초의 입학전문 홍보대사로 창설, 올해로 10주년을 맞고 있으며, 입학홍보를 전담하고 있다. 이들은 고등학교를 직접 방문, 입시설명회를 진행하는 한편 온·오프라인을 통해 수험생들에게 실질적인 입시정보와 상담을 전담하고 각종 입시박람회나 행사에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gimju@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