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KT, 아이폰6S 예약판매 10분 만에 5만대 완판

KT, 아이폰6S 예약판매 10분 만에 5만대 완판

KT가 아이폰6S 예약 판매를 실시한 지 10분 만에 초도물량 5만대를 완판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동통신 3사는 이날 오전 9시부터 자사의 전국 대리점과 온라인 공식 매장에서 아이폰6S 예약 판매에 들어갔다. 올레샵, 티다이렉트 등 이동통신 3사의 온라인 공식 매장이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를 정도로 아이폰6S 예약 판매 열기를 뜨거웠다.

KT 모바일 고객 선착순 1만명에 한해 진행된 ‘문자 예약 서비스’의 경우 개시 2초 만에 1만대 판매를 마감했으며, 또 1분 만에 아이폰6S 128GB 전 기종과 로즈골드 64G가 품절 됐다. KT는 올레샵에서 사전예약한 선착순 5만명 중 실개통 고객에게 액세서리샵 2만원 할인쿠폰을 제공할 예정이다.


예약 시작 10분 만에 5만대를 완판한 KT는 오전 10시 30분부터 올레샵을 통해 다시 예약 주문을 받는다. 전국 올레 매장에서는 접수 마감 없이 계속해서 예약 가입을 할 수 있다. 단말은 택배 배송뿐만 아니라 가까운 매장 방문 수령도 가능해 편리하게 개통할 수 있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