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삼성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 본사·협력사 103명 참가

삼성전자서비스는 지난 18일부터 이틀간 경기도 수원과 충남 아산에서 최고의 서비스 전문가 선발 대회인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올해로 20회째를 맞는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는 수리 엔지니어와 콜센터의 기술상담 전문가들이 고객서비스 전문성과 역량을 겨루는 대회다. 올해는 총 12개 부문에서 103명이 참가해 치열한 경합을 펼쳤다.

삼성전자서비스 본사에서는 서비스 혁신과 개선 사례가 담긴 수리기술 연구논문 발표, 수리를 편하고 안전하게 할 수 있는 'JIG 제작 발표' 등 4개 부문에 47명이 참가했다.
협력사에서는 휴대폰, TV,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컴퓨터 제품 등 제품 수리 기술능력과 기술 전문상담능력 등 8개 부문에 56명이 참가했다.

올해 경진대회에서 본사 4개 부문 12개의 상, 협력사 8개 부문 24개의 상이 수여됐고 협력사 부문의 금상 수상자들에게는 고용노동부장관상과 국제기능경기대회 협회장상이 수여됐다. 고용노동부장관상은 가전부문에 출전한 김봉관 주임(전주서비스㈜), 이형민 대리(동래스마트서비스㈜)가 수상했으며, 국제기능경기대회 협회장상은 전형빈 사원(강동지피에이㈜)이 수상했다.

전용기 기자
삼성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 본사·협력사 103명 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