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과학 >

고대 구로병원 성형외과, 피부미용 클리닉 서비스 강화

고대 구로병원 성형외과는 최신 리프팅 장비와 기능성 화장품을 최근 도입하고 피부미용 클리닉 서비스를 강화했다고 5일 밝혔다.

주름 개선 및 피부 미백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더블로(Doublo)’는 고강도 집중 초음파를 이용해 진피층과 근막층에 작용함으로써 수술 없이도 리프팅 효과를 볼 수 있는 장비이다. 이와 더불어 도입된 ‘지오스킨헬스(ZO Skin Health)’의 화장품은 미국 기능성 화장품의 효시로 세계적 피부과 명의인 닥터 오바지(Dr. Obagi)가 개발한 것으로 더블로와 함께 사용하면 시술 효과가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더블로 시술은 30분 가량 소요되며, 시술 당일에도 일상생활은 물론 근무가 가능하고 다음날 바로 메이크업도 가능하다.

pompom@fnnews.com 정명진 의학전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