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올리브영과 함께하는 ‘즐거운 동행’이 시작된다", 지역 특화 브랜드 ‘리얼’ 론칭

"올리브영과 함께하는 ‘즐거운 동행’이 시작된다", 지역 특화 브랜드 ‘리얼’ 론칭
올리브영이 지역 강소기업 제품에 대한 판로확대 지원에 나서며 CJ그룹의 사회공헌 프로그램 '즐거운 동행'에 동참했다. 올리브영의 지역 강소기업 특화상품 브랜드 '리얼' 매대인 '즐거운 동행존'에서 모델들이 중소기업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CJ올리브네트웍스가 운영하는 헬스&뷰티 스토어 올리브영이 지역 강소기업에게 제품 판로를 제공하며 중소기업과의 상생경영에 나섰다.

올리브영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는 한국지역특화산업협회(RIS)와 브랜드 ‘리얼(REAL)’ 상품 14종을 론칭한 것을 CJ그룹의 사회공헌프로그램 ‘즐거운 동행’에 본격적으로 동참한다고 11일 밝혔다. 리얼은 ‘우리지역 자원을 연구하는 사람들의 진심을 담은 상품’을 콘셉트로 산업통상자원부와 RIS가 기술력을 인정한 지역 강소기업의 상품에만 부여하는 공동 브랜드다. 이번 지역중기상품 판매는 지난해 산업통상자원부와 체결한 ‘지역특화상품 글로벌 명품화 지원 업무협약(MOU)’ 에 따른 것이다.

올리브영은 이날부터 부산의 ‘현대엔텍’, 전남 ‘케이티에이치아시아’,경기 ‘한솔생명과학’ 등 3개 업체의 핸드케어 및 마스크팩 각 1종,클렌저 4종,스킨케어 2종,드레스퍼퓸 6종의 판매을 시작했다. 우선 서울 명동 중앙점과 경기 분당 서현역점, 부산 서면중앙점, 대구 동성로점, 대전 둔산점 등 전국8개 주요 매장에서 첫 선을 보인다. 이후 고객 반응과 판매 추이 등을 분석해 전국 매장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매장에는 ‘즐거운 동행’ 존을 마련해 대내외적으로 이를 적극 알리고 판매 촉진에 앞장선다.

올리브영은 이와 함께 상생모델을 적극 개발해 리얼 브랜드 육성을 적극 지원한다.
올 하반기에는 리얼 브랜드 상품의 공동 패키지를 개발해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한다. 이어 상품 개발 단계에 직접 참여해 제품 경쟁력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CJ올리브네트웍스 선보경 상품본부장은 "지역 중소기업 제품에 대한 판로지원은 물론 소비자들의 취향에 맞춘 상품을 공급함으로써 지역 강소업체의 상품 경쟁력을 높이고, 궁극적으로는 시장에서 모범적인 상생모델을 구축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