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헬스 레저

관광, 도시재생, 스마트시티 기술 접목한 활기찬 도시 만들기 논의

조용철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6.09.04 14:49

수정 2016.09.04 14:49

한국관광공사, 주택도시보증공사(HUG),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은 지난 2일 부산 감천문화마을 내 감내어울터에서 ‘관광을 통한 도시재생 활성화 및 스마트시티 연구협력을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은 지난 7월 세 기관이 서로의 전문성과 역량을 공유하여 관광진흥, 도시재생 활성화, 스마트시티 연구개발 상호협력을 위해 양해각서를 체결한 이후, 관광이 접목된 대표적인 도시재생 현장을 답사하고 전문가 주제 발표 및 토론회를 통하여 구체적인 도시 활성화 협력방안을 도출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세 기관 기관장 및 관계 전문가 등은 부산 감천문화마을 답사를 시작으로, ‘부산시 도시재생 정책방향(부산발전연구원)’, ‘도시재생 연구개발 현황(국토연)’, ‘스마트시티 계획(국토진흥원)’, ‘창원 상상길 사례 및 시사점(관광공사)’ 및 ‘문화관광, 스마트기술과 연계한 도시재생 활성화 방안(HUG)’ 등 각 기관별 발표와 전문가 토론 등을 진행하였다.

감천문화마을은 도시재생과 관광이 결합된 대표적인 마을로, 마을 미술 프로젝트 사업과 콘텐츠 융합형 관광 협력사업을 통해 환경 정비와 벽화 작업 등이 이루어지면서 현재는 전국적인 관광지로 탈바꿈한 곳이다.


세 기관은 워크숍을 통해 발표되고 논의된 내용 중에 상생·발전이 가능한 개별사업을 2개 정도 선정하여 협력방안을 더욱 구체화하여 추진하기로 했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