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부동산일반

주택시장 이끄는 중소형 아파트 ‘(가칭)지제역 SK VIEW’ 눈길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6.09.05 17:06

수정 2016.09.05 17:06

주택시장 이끄는 중소형 아파트 ‘(가칭)지제역 SK VIEW’ 눈길

1~2인 가구 증가에 주택도 다운사이징, 업계도 중소형 공급 늘려

부동산 시장에 ‘다운사이징’ 열풍이 불고 있다. 1~2인 가구의 증가로 중소형 주택이 인기를 끌면서 전가구 중소형으로만 구성된 아파트의 공급도 늘고 있다.

한국 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2008년 기점으로 전체 가구 중 1~2인 가구(45.7%) 비중이 3~4인 가구 비중(45.5%)을 넘어섰으며 2012년에는 1~2인 가구 비중이 50.5%로 전체 가구의 절반을 넘었다.

그 만큼 중소형 아파트 매매 거래도 활발해졌다. 전용면적 85㎡ 이하 중소형 아파트의 매매량(전국기준)은 31만95가구다. 중소형 아파트는 전체 거래물량(36만 1,510가구)의 85%를 차지하며 실질적으로 주택시장을 이끌고 있다.


이처럼 중소형 주택을 찾는 수요가 증가한 이유는 베이비붐 세대의 은퇴 시작으로 중년층의 1~2인 가구 비중이 늘어났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은퇴 후 주택 실내 규모를 줄여 효율젹인 생활을 추구하려는 것이다.

이러한 중소형 주택의 강세 속에 경기도 평택시 동삭동 593-1번지 일원(영신지구 4블록)에 전 세대 중소형으로만 이뤄진 ‘(가칭)영신지구 지제역 SK VIEW’이 공급 예정이다.

단지는 전용면적 59㎡ 158가구, 84㎡ 491가구 등 총 649가구가 모두 중소형으로 이뤄졌으며 지하 2층, 최고 27층에 SK건설이 시공사로 나선다.

편리한 교통망이 가장 눈에 띈다. 2016년 말 개통 예정인 수도권 고속철도(KTX, SRT) 지제역이 직선으로 700m 거리며 개통 시 수서발 수도권고속철도(SRT)는 지제역까지 18분 만에 주파한다. 개통 시 평택에서 강남(수서)까지 이동시간은 20분대로 강남 생활권이 가능할 전망이다.

또한 경부고속도로, 평택제천고속도로, 평택화성고속도로, 1번, 38번, 45번 국도 등도 인접해 서울 및 수도권으로 진출입이 수월할 것으로 보인다.

다양한 인프라도 잘 구축돼 있다. 단지 바로 옆에는 초등학교 부지가 있으며 세교중, 평택여고 등이 가깝다. 이마트, 평택성모병원, 평택중앙병원, 평택시청 등 편의시설 이용도 편리하며 아파트 바로 옆에 공원이 들어선다. 또 고덕산업단지(삼성전자), 브레인시티 개발 사업지(성균관대 캠퍼스)가 인접해 배후수요도 풍부하다.

(가칭)영신지구 지제역 SK VIEW’의 공급가는 3.3㎡당 800만 원 후반대로 주변 시세보다 합리적이다.
토지를 100% 계약한 상태로 사업진행 중 추가부담금이 발생하거나 사업 지연 등의 우려도 없다.

현재 조합원을 모집하고 있으며 조합원 자격은 조합설립인가 신청일 기준 전입신고일부터 6개월이상 무주택 또는 전용면적 85㎡이하 1주택 세대주, 서울, 인천, 경기 거주자다.


주택전시관은 경기도 평택시 세교동 436-7에 자리 잡았다.

ssyoo@fnnews.com 유성석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