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증권일반

코스닥 30개사 프리미어 콘퍼런스 개최

김가희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6.09.06 17:02

수정 2016.09.06 22:39

한국거래소는 7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한국IR협의회와 함께 '코스닥 프리미어 콘퍼런스'를 연다고 6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셀트리온, SK머티리얼즈, 콜마비앤에이치 등 코스닥에 상장된 30개사가 참가할 예정이다.

기관투자자와 애널리스트를 대상으로 하는 소그룹 미팅을 비롯해 일반 투자자를 대상으로 하는 '하반기 증시 전망 및 코스닥시장 동향' 세미나, 기업 설명회 등이 준비돼있다.


거래소 관계자는 "기관투자자를 확충해 투자 수요 기반을 다변화함으로써 코스닥시장의 안정성을 강화하고 브랜드 가치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im@fnnews.com 김가희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