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국내 스마트폰 중독자 3년새 두배 증가..성인층 증가세↑

인터넷과 스마트폰 중독자 규모가 3년새 두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일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신경민 의원이 한국정보화진흥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매년 인터넷과 스마트폰 중독자가 증가했다.

정보화진흥원은 매년 '인터넷 과의존 실태조사'를 실시해 인터넷 과의존과 스마트폰 과의존의 예방 및 해소를 위한 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를 확보하고 있다.

지난 2013년부터 2015년까지 지난 3년간 인터넷 중독자는 230만 명에서 270만명으로 소폭 증가했지만 스마트폰 중독자는 300만 명에서 580만 명으로 2배 가까이 증가했다.

특히 스마트폰 중독 현황에서는 지난해 유·아동 층에서 13만 명이 집계된 것과 성인층에서 2배 이상 증가한 것이 눈에 띈다는 분석이다.

신경민 의원은 "IT강국의 이면엔 스마트폰 과다사용에 따른 부작용들이 보고되고 있다"며 "특히 유·아동, 청소년층의 스마트폰 중독은 신체적·정신적 문제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어 슬기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정부차원에서 예방교육과 관련연구가 병행돼야 한다"고 말했다.

hjkim01@fnnews.com 김학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