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한전 '고용디딤돌' 통해 240명 채용

오는 6일부터 지원 받아
한국전력은 청년일자리 확대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고용디딤돌' 프로그램에 공공기관 최대 규모로 상반기 76명에 이어 하반기 240명을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고용디딤돌'은 2개월간 고품질 직무교육을 실시하고, 전력협력사 현장에서 1~3개월간 인턴십 과정을 통해 구직자는 직무역량 향상과 취업 기회를 얻고, 협력사는 우수 인재 확보의 기회를 얻도록 하는 프로그램이다.

디딤돌 프로그램에 참가를 희망하는 미취업 청년 지원자(만 34세 이하)는 오는 6일부터 13일까지 한전 고용디딤돌 사이트 (didimdol.kepcoc.o.kr)에서 희망하는 분야(사무, 전기, ICT) 및 과정(직무교육반, 인턴반)을 선택하여 지원할 수 있으며, 현재 협력회사 대상으로 하반기 고용디딤돌 참여 희망기업도 모집 중이다.


2개월 과정의 직무교육은 최상의 실습시설을 보유한 한전 전문교육시설인 인재개발원에서 시행되며, 교육기간 중 참가자에게 총 240만원 한도로 훈련수당과 취업지원금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중소기업 장기근무 유도를 위한 정부 프로그램인 '청년내일채움공제'를 활용, 협력사 인턴 후 정규직으로 취업해 2년간 장기근무할 경우 1200만원 이상의 목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한전 관계자는 "한전 고용디딤돌 사업이 정착돼 우리 사회 최대 현안인 청년 고용문제 해소와 인력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대한민국 대표 공기업으로서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yoon@fnnews.com 윤정남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