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구글 픽셀폰 공개, 아이폰과 같은 가격.. 프리미엄폰 시장 공략

구글 픽셀폰 공개, 아이폰과 같은 가격.. 프리미엄폰 시장 공략

구글이 프리미엄폰 픽셀폰 2종을 공개하며 본격적인 프리미엄폰 시장에 진출했다. 픽셀폰은 대만업체인 HTC가 OEM 형식으로 생산만 담당하고 구글이 직접설계하고 제작한 첫 제품이다. 픽셀폰은 공개와 동시에 미국과 영국 등에서 시판에 들어갔다.

4일(현지시간) 구글은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신제품 공개 행사에서 5인치 픽셀과 5.5인치 픽셀XL을 공개했다.

두 제품 모두 구글의 최신 모바일 OS인 안드로이드 7.1이 탑재됐으며 또 4GB의 램과 함께 AP는 스냅드래곤 821이 장착됐다. 카메라 역시 전면 800만 화소, 후면 1200만 화소, 손떨림을 방지하는 광학적 이미지 안정화(OIS) 모듈까지 겸비했다.

또 대화식 음성인식 비서인 '구글 어시스턴트'도 탑재했다.

가격은 아이폰과 동일한 가격이다. 32GB의 저장용량을 가진 5인치 픽셀은 649 달러(70만7000원), 5.5인치 픽셀 XL은 769 달러(83만8000원)로 책정됐다.

aber@fnnews.com 박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