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이화여대,한글날 기념 '외국인 한국어 말하기대회' 10일 개최

이화여대 언어교육원은 한글날을 기념해 '제25회 외국인 한국어 말하기대회'를 오는 10일 오전 10시 이화·삼성교육문화관에서 개최한다.

이화여대 언어교육원이 주관하는 이번 말하기대회는 한국어를 학습하는 외국인 어학 연수생과 이화여대 유학생, 교환학생들의 한국어 학습을 격려하고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외국인 교환학생 및 유학생, 어학 연수생 등 총 10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올해로 25회를 맞이하는 이번 대회는 세계 각국에서 온 학생들이 그동안 배우고 익힌 한국어 실력을 뽐내는 자리다.
'한국어 학습 과정에서 생긴 경험담'과 '인생의 소중한 순간', '나에게 소중한 사람'을 주제로 예선을 통과한 아랍에미리트, 우즈베키스탄, 미국, 영국, 중국, 일본 등 8개국 총 10명의 학생들이 참가해 한국어 실력을 겨룬다. 이 행사에서는 한국어 말하기대회뿐만 아니라 학생들의 댄스와 노래 공연, 피아노 연주 등 장기 자랑을 비롯하여 이화여대 음악대학생으로 구성된 '이화 콰르텟'의 현악 4중주 연주도 마련되어 관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해 줄 예정이다.

10명의 본선 진출자 중 대상 1명에게는 상장과 장학금 50만원, 최우수상 2명에게는 상장과 장학금 30만원, 우수상 2명에게는 상장과 장학금 15만원, 장려상 5명에게는 상장과 5만원 상당의 상품권이 수여된다.

cynical73@fnnews.com 김병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