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美 LA ‘서울중소기업 명품관’ 개소

26개사 50개 제품 판매
LA 베벌리 힐스 한국 중소기업제품 판매장에 설치된 서울 중소기업 명품관 모습.
LA 베벌리 힐스 한국 중소기업제품 판매장에 설치된 서울 중소기업 명품관 모습.


중소기업중앙회 서울지역본부는 내수기업의 수출지원사업 일환으로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베벌리 힐스 한국 중소기업제품 판매장(K.Soho Beverly Hills)에 '서울 중소기업 명품관'을 개소하고 3개월간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서울 중소기업 명품관'은 지난 7월 공모를 통해 지원한 200여개의 서울지역 중소기업 중 현지 시장성을 고려해 LA 판매장의 서류심사와 국내 선정위원회를 거쳐 최종 선정된 26개 업체가 입점한다.

입점 업체가 전시.판매할 제품은 K.SOHO에서 모두 매입해서 입점 기업의 재고 부담이 없으며, 전시 품목은 애견용품, 유아용품, 기능성 미용제품, 패션 가방, 청소.살균기 등 26개사 50여 가지 제품이다.

무선형 자동물걸레 청소기를 비롯한 생활소형 가전제품을 제조하는 경성오토비스㈜ 최태웅 대표이사는 "그 동안 북미시장 진출 경험이 부족해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며 "서울시와 중소기업중앙회 서울지역본부의 지원으로 'LA 서울 중소기업 명품관'에 입점하게 돼 앞으로 미국시장 진출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최영희 중소기업전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