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백화점업계, 이색행사로 코리아세일페스타 특수잡기

패션.식품 노마진 판매에 온.오프라인연계 할인 등
대한민국 최대의 쇼핑관광 축제 '코리아 세일 페스타'의 열기가 고조되는 가운데 '빅3' 백화점들이 주요 브랜드 제품을 최대 80%까지 할인하는 출장세일 등 이색상품전으로 분위기를 띄우고 있다.

5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롯데,현대,신세계 등 빅3 백화점들이 6일부터 노마진 세일, 온.오프라인 연계 세일 등 다양한 이색세일에 나선다.

롯데백화점은 TV홈쇼핑과의 협업을 비롯해 서울 대치동 세택에서 골프쇼 행사를 진행한다. 롯데백화점 안산점은 롯데홈쇼핑과 협업해 6~11일 1층 광장에서 '롯데홈쇼핑 직매입 상품전'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롯데백화점에서 처음으로 홈쇼핑과 연계해 진행하는 상품행사로 홈쇼핑의 직매입 상품 중 스크레치 상품 등을 백화점 행사장에서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 또 6~9일 에는 1650㎡ 규모의 '세텍(SETEC)' 제 1전시관에서 130억원 규모의 클럽, 용품, 의류 등 총 150여개 브랜드가 참여하는 '롯데백화점 골프쇼'를 개최한다. 수골프, 야먀하, 나이키골프 등 총 150여개 브랜드가 참여해 골프클럽을 최대 60%, 골프용품 및 골프웨어를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롯데백화점은 주말 고객 집객을 위해 각 점포 행사장에서 '노마진 상품전'도 진행한다. 남성.여성패션.잡화.식품 상품군에서 총 150여 개의 브랜드가 참여한다.

현대백화점은 6~9일 오프라인과 온라인이 동시에 참여하는 대대적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무역센터점에서는 지하 1층 대행사장과 10층 문화홀에서 동시에 'SK패션 그룹 패밀리 세일'을 진행한다. DKNY, 클럽모나코, 타미힐피거 등 10여개의 브랜드가 참여해 이월 상품을 30~60% 할인 판매한다. 행사 물량은 80억원 규모다. 특히 이번 행사는 현대백화점그룹 온라인 종합쇼핑몰인 현대H몰과 동시에 진행하는 것으로 온라인몰에서도 행사장에서 판매되는 1000여개의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판교점에서는 9일까지 10층 토파즈홀에서 중고(中古) 골프 페어를 진행한다.


신세계백화점은 6일부터 새로운 이벤트와 대형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로 실속파 소비자들에게 다가간다. 6~9일 본점에서는 신세계 직매입 명품 브랜드를 최대 80%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는 '해외 유명브랜드 클리어런스'를 진행한다. 신세계에서 단독으로 운영하는 생활브랜드인 '랄프로렌홈, 피숀, 존루이스' 브랜드 또한 인기 상품을 최대 70%까지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rainman@fnnews.com 김경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