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우리나라 인구 5166만명...1인세대수 740만 육박

올 9월말 현재 우리나라의 주민등록 인구는 5166만4244명으로 나타났다. 2015년말에 비해 13만4906명(0.26%) 늘어났고 지난 8월에 비해 1만4692명(0.03%)이 증가한 것이다. 최근 사회적 이슈로 부각된 1인 세대는 738만8906세대로, 무려 34.8%를 차지했다.

행정자치부는 6일 우리나라 주민인구 총계 발표를 통해 여자가 9월말 현재 남자 2581만5202명 보다 3만3840명 많은 2584만9042명(50.03%)이라고 밝혔다.

주민등록 세대수는 2121만4428세대로, 지난달 2119만2974세대 보다 2만1454 세대가 증가했고 세대당 인구는 2.44명이다.

특히 서울은 5만7890명이 감소해 전국에서 가장 많이 줄었다. 뒤를 이어 부산(7956명), 전남(6919명), 전북(4982명), 대전(2534명), 대구(2137명) 등 순이었다.

반면 경기(14만3672명), 세종(2만5250명), 인천(1만4621명), 제주(1만3804명), 충남(1만2182명) 등 8개 시도의 인구가 늘어났다.

시·군·구 중에서 9월 현재 주민등록 인구가 100만이 넘는 지역은 수원(119만2418명), 창원(106만6340명), 고양(103만5364명) 등 3개 지역이다.

주민등록 인구가 적은 10개 지역에는 경북 지역 4개(울릉군, 영양군, 군위군, 청송군), 전북 지역 3개(장수군, 무주군, 진안군), 강원 지역 2개(양구군, 화천군), 인천 지역 1개(옹진군)이다.

전체 2121만4428 세대 가운데 나홀로 세대는 34.8%으로 가장 많고 2인 세대 21.3%, 4인 세대 18.7%, 3인 세대 18.5% 순으로 집계됐다.

1인 세대의 연령별 분포는 50대가 19.7%로 가장 많고 40대 17.5%, 30대 17.1%, 60대 14.9% 순이다. 만 17세 미만 1인 세대도 8918세대(0.1%), 만 100세 이상은 1만2438세대(0.2%)인 것으로 나타났다. 1인 세대는 남자는 51.9%, 여자는 48.1%이다.

ktitk@fnnews.com 김태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