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요요인터렉티브 '실감미디어 산업 현장 맞춤 세미나' 개최

요요인터렉티브가 오는 27일 서울 강남 팁스타운에서 '실감미디어 산업 클러스터링과 현장 맞춤형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요요인터렉티브와 재단법인 경주스마트미디어센터를 공동 주관하고 한국여성벤처협회에서 후원하는 이번 세미나에서는 '실감 제작을 위한 테스트 베드 소개'와 '지진재해 안전교육 VR 콘텐츠 제작 사례'를 발표할 예정이다.

또한 '2016 올해의 과학자상'을 수상하여 국내 지진 전문가로 인정받은 연세대학교 지구시스템공학과 홍태경 교수가 '가상현실(VR)로 구현 가능한 지진 소재와 사례'를 발표한다.
아울러 특허 전문가를 초빙 '가상현실훈련 분야 특허 포트폴리오 전략'에 대해 자세히 소개한다.

이경주 요요인터렉티브 대표는 "현재 우리나라에는 지진 재해를 소재로 하여 제대로 만들어 낸 가상현실(VR) 콘텐츠가 사실상 없다"며 "이번 세미나에서 소개할 '실감 시스템 기술과 지진재해 가상현실(VR) 콘텐츠'는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한 정보통신기술(ICT) 융합의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가상현실(VR)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spring@fnnews.com 이보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