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류영진 식약처장, "식품첨가물 취급 관리 강화할 것"

류영진 식약처장, "식품첨가물 취급 관리 강화할 것"


류영진 식품의약품안전처장(사진)은 4일 "식품첨가물 전반에 대한 사용실태를 점검하고 관리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류 처장은 이른바 '용가리 과자'로 불리는 질소 과자를 먹고 위 천공이 발생해 충남 천안 단국대병원에 입원 중인 피해자의 가족을 찾아 "부모님이 안심하고 아이들을 먹일 수 있도록 식품 안전을 위협하거나 아이들 건강에 해로운 위해식품 등이 우리 사회에서 근절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번에 문제가 된 액체질소는 식품첨가물로 허가된 것으로 과자 등의 포장때 충전제 또는 음식점 등에서 사용되나 취급상의 부주의로 직접 섭취하거나 피부에 접촉하는 경우 동상·화상 등을 일으킬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식약처는 사용자 부주의로 인한 동일 또는 유사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액체질소 등 식품첨가물 취급 관리를 강화하고 식품첨가물 교육·홍보 및 주의사항 등에 대한 표시도 강화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