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한여름에 꼭 맞는 알록달록 스마트 기기 '눈길'

연일 계속되는 찜통 더위를 피해 여름 휴가를 떠나거나 시원한 실내에서 휴식을 취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더불어, 시원한 휴가를 보다 즐겁게 보내길 원하는 사람들을 위한 아이템도 주목 받고 있다. 여름 날에 휴식을 보다 재미있게 만들고, 추억도 함께 쌓을 수 있는 아이템이 눈길을 사로 잡고 있는 것. 이왕이면 다홍치마, 쨍한 여름날과 어울리는 컬러풀한 스마트기기를 소개한다.

■취향대로 고르는 즉석카메라
한국후지필름 '인스탁스 미니70'
한국후지필름 '인스탁스 미니70'
한국후지필름의 '인스탁스 미니70'은 블루, 화이트, 옐로우, 레드, 블랙, 골드 6가지의 컬러와 모던한 디자인으로 스타일리시한 감성을 더한 즉석카메라다.

작동법은 간단하고 직관적이다. 전원을 켠 뒤 뷰파인더로 피사체를 정한 후 정면의 커다란 셔터 버튼을 누르면, 찰칵 하는 소리와 함께 기기 상단에서 촬영된 사진이 필름으로 나온다.

이 제품은 적절한 밝기와 촬영 거리를 자동으로 설정해주는 '셀피 모드', 30㎝ 거리의 사물 근접 촬영이 가능한 '매크로 모드', 단체 촬영에 유용한 '셀프 타이머 기능'도 지원한다.

■10가지 색상의 초경량 이어폰
소니코리아 'MDR-EX155AP'
소니코리아 'MDR-EX155AP'
소니코리아의 이어폰인 'MDR-EX155AP'는 3g의 초경량 무게가 특징인 컬러풀한 색상의 EX시리즈다.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완성된 고음질 스테레오 이어폰으로, 독자적인 음향기술로 완성된 신형 고감도 9㎜ 다이내믹 드라이버가 탑재됐으며, 선명한 중고음과 강력한 저음의 고품질 사운드를 구현해 전 음역대에 걸쳐 뛰어난 밸런스를 자랑한다.

색상은 10가지로 구성됐으며, 3g의 초경량 무게로 장시간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어 여름철 아웃도어 활동 시 유용하다.

■레저활동에 좋은 포터블 스피커
브리츠 'BZ-JT70'
브리츠 'BZ-JT70'
브리츠의 'BZ-JT70'는 휴대성과 사운드를 모두 충족하는 휴대용 블루투스 스피커다. 심플하고 견고한 외형으로 가볍게 들고 다닐 수 있으며, 핸드스트랩을 연결할 수 있는 고리가 있어 손목에 연결해 안전하게 휴대할 수 있다. 카라비너를 이용하면 백팩이나 텐트 등 다양한 곳에 고정이 가능해 등산과 캠핑 등 레저 활동에 함께 할 수 있다.

힘 있는 저음은 물론, 중고음 대역에서도 충분한 음량으로 공간을 채운다. 컬러는 블랙, 블루, 레드 등 세 가지로 제작됐다.

업계 관계자는 "무더운 여름에 선명한 원색 컬러 아이템은 발랄한 분위기를 만들어 지친 사람들에게 활력을 불어넣어 준다"며 "여름 휴가철뿐만 아니라 일상에서도 돋보일 수 있는 아이템으로 색다른 여름을 연출할 수 있다"고 말했다.

ronia@fnnews.com 이설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