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서울대 하순회 교수팀, DAC 2017 University Demonstration 수상

‘제29회 DAC 2017 University Demonstration’에서 최우수 시연상을 수상한 서울대 하순회 교수팀 강진택, 강동현 석박통합과정생, 하순회 교수, 홍혜선, 이현재 석박통합과정생, 김진명 학부생 인턴(왼쪽부터)
‘제29회 DAC 2017 University Demonstration’에서 최우수 시연상을 수상한 서울대 하순회 교수팀 강진택, 강동현 석박통합과정생, 하순회 교수, 홍혜선, 이현재 석박통합과정생, 김진명 학부생 인턴(왼쪽부터)

서울대 공대(학장 이건우)는 컴퓨터공학부 하순회 교수 연구팀(석박통합과정 강진택, 강동현, 홍혜선, 이현재, 학부생 인턴 김진명)이 지난 6월 미국 텍사스에서 개최된 ‘제29회 ACM SIGDA University Demonstration at DAC’에서 ‘서비스 지향 사물 인터넷 플랫폼 ’SoPIoT’을 시연함으로써 ‘Best University Demonstration Award’를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University Demonstration은 시스템 설계 및 디자인 자동화 분야 세계 최대 학술대회인 ‘DAC 2017(Design Automation Conference 2017)’ 행사의 일환으로 올해로 29회다. 세계 각지 대학에서 각자의 연구 성과를 데모 시연을 통해 발표하는 자리로, 12개 대학이 참가했다.

연구팀이 시연한 서비스 지향 사물 인터넷 플랫폼 SoPIoT은 스마트홈이나 스마트오피스에 적합한 사물인터넷 플랫폼으로, 사용자가 레고 블록을 쌓듯이 서비스를 쉽게 조합해 자신만의 시나리오를 만들 수 있다. 연구팀은 카메라 가까이 접근하는 사람의 사진을 찍고 그 사람의 얼굴 표정으로 감정을 판단해 찍은 사진을 메일로 전송하는 시나리오를 시연해 심사위원 및 참관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하 교수는 “향후에는 사람이 말로 자신이 원하는 바를 표현하면 이를 인식하고 IoT 기기들에게 적절한 명령을 내려 원하는 바를 수행하는 개인비서형 IoT 플랫폼이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본 데모에서 시연한 SoPIoT가 그런 차세대 IoT 플랫폼에 해당된다”고 말했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