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지 않는 푸드메틱 열풍..게리쏭 ‘스퀴징 후르츠 핸드크림’ 올리브영 입점

게리쏭 ‘스퀴징 후르츠 핸드크림’

클레어스코리아의 마유 스킨케어 브랜드 ‘게리쏭’은 3가지 과일 성분을 함유해 달콤하게 손을 케어해주는 ‘스퀴징 후르츠 핸드 크림’이 올리브영에 입점했다고 28일 밝혔다. 올리브영 입점을 계기로 게리쏭은 유통 다각화에 나선다.

일명 ‘쥬스 핸드크림’이라 불리는 ‘스퀴징 후르츠 핸드크림’은 깊은 영양감의 마유 성분과 함께 복숭아, 망고, 포도 등 새콤달콤한 과일 추출물을 함유해 건조한 손을 부드럽고 촉촉하게 유지시켜 주는 것이 특징이다. 휴대가 간편한 스파우트 파우치 형태로 어디서든 가볍게 사용할 수 있으며, 쭉쭉 짜서 쓰는 타입으로 내용물을 마지막까지 위생적이고 알뜰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천연 보습 인자(NMF) 중 하나인 우레아가 각질을 부드럽게 잠재워주는 동시에 큐티클까지 정돈해 매끄럽고 맑은 손으로 가꿔주며, 거칠어진 피부에 촉촉함을 더해주는 트리플 시드 버터 콤플렉스와 올리브 오일 등의 자연 유래 성분이 포함돼 손을 건강하게 완성시켜 준다.

특히 스퀴징 후르츠 핸드크림은 최근 ‘푸드메틱’ 열풍에 앞장섰던 제품으로 쥬스를 연상시키는 톡톡 튀는 패키지 디자인에 생생한 과일향을 담아 큰 인기를 끌었다. 게리쏭 관계자는 “이번 올리브영 입점을 통해 소비자들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스퀴징 후르츠 핸드크림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로 보고 있다”며 “이를 계기로 앞으로도 다양한 제품군을 선보일 예정이며, 소비자와의 접점 강화에도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