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KT, 4차원 특수영상제작 스타트업 ‘포디리플레이’에 100만달러 투자

관련종목▶

KT, 4차원 특수영상제작 스타트업 ‘포디리플레이’에 100만달러 투자
KT 광화문빌딩 이스트 사옥에서 4D리플레이 정홍수 대표(왼쪽)와 KT 고윤전 미래사업개발단장(오른쪽)이 투자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T는 4차원 특수영상제작 솔루션을 개발하는 육성 스타트업 포디리플레이(4DReplay)에 100만달러(한화 10억8600만원) 지분투자를 집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글로벌 기업들과 함께 공동 투자한 것으로, 총 450만 달러(한화 48억 8900만원)규모다.

‘포디리플레이’는 다수의 카메라를 활용하여 움직이는 형체를 촬영한 후 이미지를 연결해 입체적인 360도 영상을 제공하는 타임슬라이스 기술을 개발한 업체로, KT가 2016년부터 사업육성, 사업협력, 글로벌 진출 등을 지속 지원해왔다.

또 KT와 ‘포디리플레이’는 함께 5G 네트워크 기술을 접목해 입체적인 360도 영상을 제공하는 ‘인터랙티브 타임슬라이스’를 공동 개발하여 5G 기반의 실감형 서비스 개발 주요 파트너로 상호 협력하고 있다.

이러한 사업협력은 이번 100만달러 투자의 결정적 요인이 되었으며, 양사가 개발한 ‘인터랙티브 타임슬라이스’는 지난 6월 U-20 월드컵 방송 중계에 활용되는 등 KT의 대표적 5G 서비스로 자리잡았다. 향후 KT는 당 서비스를 대형 스포츠 이벤트 분야로 확장하여 KT의 모바일 및 IPTV 플랫폼에서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포디리플레이는 글로벌 진출의 일환으로 2016년 LA로드쇼에 KT,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와 동반 참가했으며, 이후 실리콘밸리에 미국법인을 설립해 본사를 이전하고 본격적인 글로벌 마케팅에 나섰다.
특히 최근엔 미국 메이저리그와 일본 프로야구 중계에 자사 솔루션 '4DReplay'를 시범 적용하는 등 글로벌 진출 결정 이후 가시적 성과가 이어지고 있다.

포디리플레이 정홍수 대표는 “KT와 인터랙티브 타임슬라이스 서비스 공동 개발을 통해 시장에서 인지도를 높이고 레퍼런스를 확보할 수 있어 글로벌 진출에 큰 힘이 됐다”며 “이번 투자유치로 글로벌 사업추진을 더욱 가속화 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KT 미래사업개발단 고윤전 단장은 “KT는 미래사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벤처기업과 적극 협력하고 있다”며 “포디리플레이는 사업협력과 투자를 통한 상생협력의 대표적 기업으로 KT는 앞으로도 벤처기업과 협업해 시너지를 창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aber@fnnews.com 박지영 기자
[3D 프린팅의 모든 것] 웨비나 사전 등록

주제
엘코퍼레이션이 제안하는 폼랩 3D 프린팅 성공 사례

일정
2020년 12월 3일(목) 14:00~15:00

파이낸셜뉴스와 3D 프린팅 전문업체 엘코퍼레이션의 '2020 DMF(Digital Manufacturing Forum)'가 온라인으로 진행됩니다.
DMF(Digital Manufacturing Forum)는 3D 프린터로 미래 발전가능성을 다양한 사업에서 제시하고 토론의 장을 마련하고자 하는 취지로 매년 진행되고 있습니다.

[웨비나 사전 등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