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부동산일반

코오롱글로벌 디자인한 경기도 '따복하우스' 입주민 호평

정상희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1.04 09:24

수정 2018.01.04 09:24

화성진안 1단지 따복하우스 with 커먼라이프는 1층부터 5층까지 오픈되어 있는 거실공간과 주택의 가장 밝은 공간에 배치된 공동주방 등으로 작은 개인가구에서 느낄 수 없는 넓고 쾌적함을 제공해 입주민 만족도는 물론 주택의 수준을 한층 높이고 있다.
화성진안 1단지 따복하우스 with 커먼라이프는 1층부터 5층까지 오픈되어 있는 거실공간과 주택의 가장 밝은 공간에 배치된 공동주방 등으로 작은 개인가구에서 느낄 수 없는 넓고 쾌적함을 제공해 입주민 만족도는 물론 주택의 수준을 한층 높이고 있다.

경기도와 코오롱글로벌(주)이 협업해 만든 새로운 유형의 임대주택 화성진안 1단지 따복하우스 with 커먼라이프 전경.
경기도와 코오롱글로벌(주)이 협업해 만든 새로운 유형의 임대주택 화성진안 1단지 따복하우스 with 커먼라이프 전경.
경기도 임대주택인 '화성진안 1단지 따복하우스 with 커먼라이프'의 입주민 만족도가 매우 높게 나타났다고 4일 코오롱글로벌은 밝혔다. 화성진안 1단지는 새로운 유형의 임대주택으로 경기도와 코오롱글로벌(주)가 협업해 만들었다.

따복하우스는 정부의 공공임대주택인 행복주택을 기본으로 한 경기도의 특화된 임대주택이며, 커먼라이프는 코오롱글로벌의 새로운 컨셉주택 브랜드다. 공공과 민간이 함께 기획해 주거공간의 완성도를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따복하우스 with 커먼라이프는 5층 건물에 전용면적 20㎡의 단일평형 16가구로 구성됐다. 지난달 22일부터 입주가 시작돼 현재 9가구가 입주를 완료했다.
입주대상이 사회초년생인 만큼 각 세대마다 가스쿡탑(2구형), 냉장고, 옷장, 책꽂이 등이 빌트인으로 제공돼 입주자들의 부담을 최소화 했다. 또한 공동주방, 공동거실, 공용세탁실, 무인택배함, 개인창고, 루프탑 정원 등 다양한 주거서비스 공간을 갖추어 입주민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운영을 맡고 있는 코오롱하우스비전(주) 관계자는 "단순히 디자인이 좋은 공간을 넘어 다양한 프로그램을 구성, 임대주택의 인식을 개선하고 새로운 청년주거의 모델을 만들어 갈 것"이라며 "내년 상반기 오픈하는 안양, 광교 따복하우스와 함께 다양한 입주민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wonder@fnnews.com 정상희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