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은행

전북은행, 디지털 역량 강화 '디지털본부' 신설

홍석근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1.08 15:57

수정 2018.01.08 15:57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이 영업 기능을 강화하고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해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

전북은행은 4차산업혁명의 주요 기반기술과 금융산업의 디지털화에 대한 대응 및 디지털역량 강화를 위해 디지털본부를 신설했다고 8일 밝혔다.

전북은행은 디지털본부를 통해 신규 사업분야 및 비대면채널을 통한 미래 영업경쟁력 강화에 주력한다는 전략이다.

또한 부서별로 나뉘어 있는 비이자사업 총괄업무를 영업전략본부에 집중하고, 일반 가계·중소기업에 대한 영업력 제고를 위해 영업추진부서의 역할을 조정해 조직의 민첩성을 높였다.


이와 함께 여신감리부 산하 리스크검증팀을 신설, 신용위험 관리를 위한 리스크 모형에 대한 적합성검증 기능을 강화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