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유통

롯데 빅마켓,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진행

박신영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1.09 10:07

수정 2018.01.09 10:07

롯데마트 랍스타 관자세트
롯데마트 랍스타 관자세트

롯데마트가 운영하는 창고형 할인점인 ‘롯데 빅마켓’이 오는 2월 1일까지 5개점(영등포점, 도봉점, 신영통점, 금천점, 킨텍스점)에서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롯데 빅마켓에서 선보이는 사전예약 품목은 신선식품 6종과 가공식품 18종, 건강식품 4종, 생활용품 4종 등 32개 품목이다. 일반 대형마트 대비 품목 수는 적지만 빅마켓 단독 판매 상품이 22개 품목으로 절반 이상인 점이 특징이다.

롯데 빅마켓은 최근 김영란법(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개정안 통과로 농∙축∙수산물 함량이 50%가 넘는 상품에 한해 상한선이 10만원으로 상향 조정됨에 따라 10만원 이하 명절 선물세트를 강화했다.

대표적인 품목으로는 ‘참다랑어 프리미엄 회세트(뱃살/몸살 각 500g 내외)’, ‘랍스터 관자 세트(캐나다산 자숙 랍스터 1kg*2마리, 국산 키조개 관자 10미)’를 10대 카드로 구매 시 각 9만5200원에, ‘이베리코 돼지 목심 세트(1.2kg*2)’를 5만9000원에 판매한다. 또한, ‘존쿡델리미트 하몽&건조육 세트(하몽 세브/비프 스낵/카바노치 각 100g, 이탈리안 살라마 50g 外)’를 8만 9000원에 선보인다.


또 이색선물세트로 악세서리와 백팩 등을 준비해 기존에 판매하던 선물세트와 차별화를 강조했다.
대표적인 품목으로는 심플한 스타일로 어떤 옷이든 쉽게 매칭할 수 있는 ‘스와로브스키 클리어 2종세트’와 ‘스와로브스키 큐피드 2종세트’를 각 7만 9900원, 8만9900원에 판매한다.

특히 선물세트를 미리 구매하는 고객들을 위한 ‘얼리버드 프로모션’을 진행, 오는 11일부터 24일까지 10대 카드로 1000만원 이상 구매 시 100만원 상품권을 증정한다.
배송은 오는 25일부터 시작하며 고객들은 원하는 날짜에 배송 받을 수 있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