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대통령·청와대

[신년 기자회견]문 대통령 "소득 3만불 시대 걸맞는 삶의질이 중요"

임광복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1.10 10:14

수정 2019.08.22 13:04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청와대 신년기자회견에서 "올해 국민소득 3만달러 시대에 걸맞게 국민이 삶의 질을 실제로 누리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달부터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와 치매국가책임제가 본격 시작된다.

의료, 주거, 교육과 보육에 대한 국가 책임과 공공성을 강화해 기본생활비 부담을 줄일 계획이다.

문 대통령은 "더 이상 과로사회가 계속되어서는 안된다"며 "장시간 노동과 과로가 일상인 채로 삶이 행복할 수 없다"고 말했다.

노동시간 단축과 정시퇴근을 정부의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겠다고 했다.

2월부터는 대부업까지 포함하여 법정 최고금리가 24%로 인하된다.

상환능력이 없는 장기소액연체자의 채무를 줄여드린다. 7월에는 신용카드 수수료가 추가 인하된다.


문 대통령은 "서민과 소상공인에게 힘이 되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lkbms@fnnews.com 임광복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