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국

부산 공영 농산물도매시장 연 거래액 1조원 돌파

권병석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1.11 09:11

수정 2018.01.11 09:11

부산지역 지난해 공영도매시장 거래대금이 1조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시는 엄궁농산물도매시장, 반여농산물도매시장, 화훼공판장 등 공영 도매시장의 지난해 거래금액이 1조100억원으로 집계됐다고 11일 밝혔다.

법인별로는 엄궁농산물도매시장이 5014억3600만원, 반여농산물도매시장이 4699억9900만원, 화훼공판장이 386억8500만원 등이다.

이 같은 거래금액은 공영 도매시장 개장 첫해인 1994년의 1747억원과 비교하면 5.8배 늘어난 수치다.

지난해에는 유례없는 가뭄으로 농산물 작황이 나빴음에도 불구하고 산지출장과 출사장려금 지급, 정가매매 등으로 품질 좋은 농산물이 많이 확보돼 거래실적이 늘어났다.


부산시는 관리사업소와 도매시장법인 및 중도매인 등 유통종사자와 함께 시민들이 농산물도매시장을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시설 및 환경을 개선하고 우수 농산물 확보에 힘을 모을 계획이다.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