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삼성전자·전남대, 스마트캠퍼스 구축

관련종목▶

b.IoT 통합 솔루션 구축 MOU
박병대 삼성전자 부사장(왼쪽)과 정병석 전남대학교 총장이 지난 29일 스마트캠퍼스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병대 삼성전자 부사장(왼쪽)과 정병석 전남대학교 총장이 지난 29일 스마트캠퍼스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2일 전남대학교와 '스마트캠퍼스 구현을 위한 b.IoT 통합 솔루션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삼성전자의 b.IoT 솔루션은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빌딩 관리 솔루션으로 공조.조명.전력.보안.네트워크 등 다양한 설비를 하나의 시스템으로 통합, 효율적인 빌딩 운영을 지원한다.

전남대는 삼성전자와의 협업을 통해 17개 동에 제각기 설치돼 있던 시스템에어컨 실내기를 b.IoT 솔루션으로 통합 관리하고 피크 시간 전력 제어, 비효율 운전 기기 감지, 에너지 소비 목표 설정에 따른 사용량 모니터링 등으로 에너지 절감 효과를 보게 됐다.

b.IoT 솔루션은 건물에 와이파이, 지그비, 블루투스 등을 지원하는 무선 IoT AP(Access Point)를 설치해 빌딩 관리에 필요한 주요 기기를 무선으로 제어한다. 유선 케이블만 사용하는 기존 방식 보다 초기 투자 비용과 유지 보수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
또 인공지능(AI) 학습 프로그램을 통해 예비 냉난방 시간까지 자동으로 계산해준다.

b.IoT 솔루션은 스마트 출결 시스템, 식당과 도서관의 혼잡도 모니터링.관리 등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확장할 수 있다.

삼성전자와 전남대는 향후 효율적인 에너지 관리를 넘어 스마트 캠퍼스 구현을 위한 협력을 확대할 예정이다.

km@fnnews.com 김경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