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네이버, AI 스피커 라인업에 '미니언즈' 추가

네이버가 인공지능(AI) 스피커에 미니언즈 캐릭터를 접목한 ‘프렌즈 미니언즈’를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라인프렌즈 캐릭터인 '브라운' '샐리'로 만든 '프렌즈'에 이어 미니언즈를 새롭게 적용한 '프렌즈 미니언즈'를 만나볼 수 있는 것.

특히 프렌즈 미니언즈는 미니언즈 캐릭터의 실제 목소리를 통해 대화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예를들어 "클로바, 미니언즈 불러줘", "클로바, 미니언즈랑 놀래" 등 음성 명령을 통해 미니언즈와 대화하는 기능을 실행할 수 있다. 해당 기능 실행 중에는 별도의 호출 없이 “노래 불러줘” “오늘 기분 어때?” “웃어봐” “지금 뭐해?” 등 명령어를 통해 미니언즈와 연속적인 대화도 할 수 있다. 미니언즈의 다양한 얼굴 스티커로 스피커 외형을 취향에 따라 꾸밀 수 있다.

네이버, AI 스피커 라인업에 '미니언즈' 추가

또 프렌즈 미니언즈를 통해 △날씨, 교통 정보와 같은 생활 정보 검색 △스마트홈 △음악 추천 △장소 추천 △영어 대화 △동요 및 동화 등과 같은 다양한 생활 밀착형 기능도 접할 수 있다.

네이버는 오는 5일 클로바 홈페이지를 통해 프렌즈 미니언즈와 프렌즈를 간접적으로 미리 체험할 수 있는 ‘온라인 쇼룸’도 오픈할 예정이다.

네이버는 또 같은날부터 네이버뮤직에서 프렌즈 미니언즈를 혜택가에 구매할 수 있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구매는 클로바 온라인 스토어팜,라인프렌즈 플래그십 스토어 이태원, 가로수길 매장에서도 가능하다.

한편,네이버는 최근 NHN벅스와 제휴해 클로바와 연계된 음원 서비스에 벅스 뮤직을 추가하고, 스마트 스피커에 남성 목소리, 친절한 목소리, 장난스런 목소리 등 음성 기능을 추가로 확대하는 등 더욱 폭넓은 음성 인터페이스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gogosing@fnnews.com 박소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