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파주시 호치민-하노이 시장개척단 7월 파견

파주시청. 사진제공=파주시
파주시청. 사진제공=파주시


[파주=강근주 기자] 파주시가 오는 7월9일부터 14일까지 6일 간 시장개척단을 베트남(호치민-하노이)에 파견한다.

파주시는 수출 유망 중소기업의 베트남 시장 판로 개척과 수출 기반 마련을 위해 ‘2018년 파주시 베트남(호치민-하노이) 시장개척단’ 참가기업을 4월3일부터 20일까지 모집한다.

파견기간은 오는 7월9일부터 14일까지 6일 간이며 시장개척단 규모화와 내실화를 위해 고양시, 연천군, 양평군과 공동으로 파견사업을 진행한다.

모집 기업체는 5개 기업으로 참가자격은 파주시 관내 제조업을 영위하는 중소기업이며 참가 기업에게는 항공료 50%와 바이어 상담, 통역, 현지시장 분석 리포트 등이 제공된다.


베트남은 연평균 6%의 꾸준한 경제성장률과 소득 증가로 소비력이 향상되고 있으며 높은 젊은 인구층 비율과 한류에 대한 높은 관심 등으로 한국 기업의 진출 가능성이 높은 시장이다.

특히 아세안경제공동체(AEC) 출범으로 경제블록 형성과 경쟁력을 갖춘 경제공동체로 부상할 것으로 전망돼 베트남(호치민-하노이) 시장개척단 파견은 우리 기업의 현지 진출 및 아세안 시장 선점의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파주시는 올해 3월 인도 시장개척단 파견으로 275만달러의 수출계약 추진 성과를 거둔데 이어 중소기업의 수출 의욕 제고 및 수출 판로 개척을 위해 7월 베트남(호치민-하노이), 9월 헝가리(부다페스트)·폴란드(바르샤바), 10월 미국(마이애미)·캐나다(토론토) 등지에 시장개척단을 파견할 계획이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