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파라핀 치료기 등 고령친화용품, 무료로 체험해보세요

해운대 반송동 사회복지관에 관련 우수제품 홍보관 개소
부산 해운대구 반송동에 고령친화산업 관련 우수제품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는 홍보관이 문을 연다.

부산시는 오는 4일 오후 4시 30분 해운대구 반송동에 위치한 파랑새 종합사회복지관에서 '작은 해피시니어 3호점, 파랑새 나무그늘'을 개소한다고 3일 밝혔다.

작은 해피시니어 3호점, 파랑새 나무그늘은 1~3세대가 함께 이용할 수 있도록 공간을 구성해 어르신을 포함한 누구나 고령친화용품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이번 3호점에는 지난해 개소한 1.2호점에 설치된 안구건조증 치료기기, 건강보호대, 자세교정 매트, 지팡이, 침대, 고령친화 운동기기품 외에도 손목 통증 완화에 효과적인 파라핀 치료기도 신규 설치했다.

부산 향토기업인 흙침대를 주생산하는 ㈜흙, 안구건조증 치료기기 제조업체 서동메디칼, 건강보호대 수출 전문기업 ㈜네오메드, 목욕의자 등 복지용구 생산업체 ㈜티에이치케이컴퍼니, 미끄럼방지 매트 등 복지용구 개발업체인 삼인정밀, 고령친화 운동기기 전문기업 ㈜리디자인, 파라핀 치료기 ㈜ 제이엘유 등 7개사가 참여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고령친화용품은 어르신들이 한 번 사용하면 좋아서 계속 쓰게 되지만, 안 써봐서 잘 모르는 경우가 많다"며 "앞으로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편하게 생활 할 수 있도록 다양한 고령친화산업 정책을 지원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r52@fnnews.com 강수련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