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도시철도 '하단~녹산선' 2021년 착공

도시철도 '하단~녹산선' 2021년 착공

도시철도 1호선 하단역에서 강서구 녹산공단까지 도시철도 건설을 위한 예비타당성조사가 이뤄진다.

부산시는 기획재정부의 재정사업평가 자문회의에서 '도시철도 하단~녹산선 건설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사업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이 사업은 도시철도 1호선 하단역에서 명지를 지나 녹산공단까지 총연장 14.4㎞의 경량전철로 총 1조 477억원 가량의 예산이 소요될 것으로 추산된다.
국비와 시비가 60대 40의 비율로 투입될 예정이다.

부산시는 예비타당성조사가 연말까지 완료되면 내년 기본계획과 설계를 거쳐 2021년에는 착공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부산시 관계자는 "도시철도 하단~녹산선 건설사업은 이 지역 공단근로자들의 출.퇴근 불편을 덜고 지하철 1호선과 연결돼 명지국제신도시 등 강서구 지역주민들의 도심 접근과 대중교통난을 근본적으로 해결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최대한 사업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