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플라이, 첫 투자…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게임 광고 '프렉탈'

네오위즈홀딩스의 자회사로 블록체인 사업에 나선 네오플라이가 모바일게임 광고 프로젝트인 '프렉탈'에 투자를 단행했다고 19일 밝혔다.

'프렉탈'은 모바일 게이머의 게임 데이터를 토큰화 해 게이머에게 게임 데이터의 소유권과 데이터 활용 결정권을 제공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다. 검증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게임사와 게이머를 연결해 광고 수익 모델을 만들고, 이 수익을 데이터를 제공한 게이머와 공유한다.

네오플라이의 참여와 함께 네오위즈의 광고 수익화 전문 자회사인 애디스콥의 심상일 대표가 프렉탈의 어드바이저로 합류했다.

권용길 네오플라이 대표는 "앞으로도 블록체인 생태계의 활성화를 위해 D앱 개발사 투자를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네오플라이는 게임사 네오위즈 등을 자회사로 두고 있는 네오위즈홀딩스의 자회사다. 스타트업(창업초기기업)을 육성하는 업무를 주로 맡았으며, 지난 3월 본격적으로 블록체인 사업을 전개한다고 발표했다. 내부 자금으로 가상화폐 프로젝트에 투자하는 크립토펀드를 조성하고, 블록체인 기반 스타트업에 대한 투자를 단행할 계획이다.

jjoony@fnnews.com 허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