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꽃할배·신서유기·미스터 션샤인.. CJ E&M "하반기엔 채널 고정"

관련종목▶

'꽃보다 할배 리턴즈' 6월에 돌아와.. 이서진·이순재 등 이미 출연 확정
'신서유기' 시즌 5, 오는 9월 방영
'도깨비' '태양의 후예' 작가·감독 뭉친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 주연 7월 첫방
꽃할배·신서유기·미스터 션샤인.. CJ E&M "하반기엔 채널 고정"


오는 6월에는 '꽃보다 할배'가, 9월에는 '신서유기'가 돌아온다.

CJ E&M은 나영석 사단의 '꽃보다 할배'와 '신서유기'의 새로운 시즌과 '프로듀스48',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등 올 하반기 라인업을 23일 전격 공개했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흥행불패' 나영석 사단 예능 프로그램의 컴백이다. 국내를 넘어 중국, 미국, 유럽 등지에서도 제작돼 큰 사랑을 받은 글로벌 예능 '꽃보다 할배' 시리즈는 2015년 이후 3년만인 오는 6월 tvN에서 새로운 이야기를 선보인다. '꽃보다 할배 리턴즈'라는 타이틀로 방영될 이번 편에는 이서진, 이순재 등이 이미 출연을 확정했다.

여기에 인터넷 방송으로 시작해 젊은 마니아층이 탄탄한 국내 최초 웹 예능 '신서유기'도 오는 9월 시즌5가 전파를 탄다.

CJ E&M 관계자는 "'꽃할배', '신서유기' 시리즈 등 검증된 콘텐츠의 시즌제 도입을 공고히 해 CJ E&M만의 우수한 경쟁력 및 미래 가치를 극대화 할 것"이라며 "앞으로 글로벌 톱 미디어 기업 및 디지털 플랫폼사를 활용한 수익을 다변화하고 세계적인 콘텐츠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tvN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작가와 배우의 만남을 예고하며 올 하반기 역대급 주말 드라마 라인업도 확정했다. 오는 7월 첫 방송을 앞둔 '미스터 션샤인'은 '도깨비', '태양의 후예' 등으로 흥행 대박을 터트린 김은숙 작가와 이응복 감독이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작품. 이병헌, 김태리 등 화려한 캐스팅과 1900년대 구한말을 배경으로 조선 의병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의 스케일이 방송 전부터 화제다. CJ E&M은 "이병헌이 주연을 맡은 '미스터 션샤인'에 이어 11월 방송 예정인 판타지 멜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까지 하반기 tvN의 드라마가 글로벌 시장에서 새로운 '한류 역사'를 만들어낼 것"이라고 자신했다.

지난해 11월 '2017 MAMA in Japan'을 통해 한국과 일본에 첫 공개된 '프로듀스48'도 오는 6월 Mnet을 통해 방송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국민 프로듀서가 선택한 최초의 한·일 걸그룹을 목표로 펼쳐질 '프로듀스48'은 일본 유명 프로듀서 아키모토 야스시가 만든 걸그룹 'AKB48'과 Mnet의 대표적인 아이돌 선발 프로그램인 '프로듀스101' 시스템을 결합한 초대형 프로젝트다.
여기에는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국민 프로듀서 대표로, 가수 이홍기·소유·치타, 안무가 메이제이 리·배윤정·최영준이 트레이너로 참여한다.

이외에도 tvN은 주말 예능 블록을 신설해 새로운 시즌형 예능을 대거 방송한다. 국내 최초로 미국 화성 탐사 연구기지에서 과학을 실험하는 신개념 SF 버라이어티 '갈릴레오'에는 배우 하지원과 김병만이 출연하고, 유튜브 업로드 영상 조회수로 경비를 얻어 유럽 여행을 떠나는 버스킹 버라이어티 '이타카로 가는길', 강호동이 출연을 확정한 초대형 밀실 탈출 버라이어티 '대탈출'도 곧 첫선을 보인다.

yjjoe@fnnews.com 조윤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