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선택 6.13]홍준표 "서울시장 단일화, 박원순-안철수가 하라"

[선택 6.13]홍준표 "서울시장 단일화, 박원순-안철수가 하라"

자유한국당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와 바른미래당 안철수 후보간 단일화 이슈가 부각되는 가운데 홍준표 한국당 대표가 제동을 걸었다.

홍준표 대표는 25일 "서울시장 후보 단일화는 박원순, 안철수가 하시라"고 단언, 김문수 후보와 안철수 후보간 단일화 논의 차단에 나섰다.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우리는 우리의 정책과 가치를 갖고 김문수 후보로 서울 시민의 판단을 받겠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홍 대표는 "안철수 후보와 단일화를 묻는 분들이 요즘 참 많다"며 "아마 서울시장 선거에서 김문수 후보와 단일화 해서 박원순 시장과 1대1구도를 만들어라는 요청으로 보인다"고 운을 뗐다.

이어 "단일화는 이념과 정책이 유사한 후보끼리 시너지 효과를 위해서 하는 것"이라며 "안철수 후보는 원래 민주당 출신이고 지난번에 박원순 시장에게 후보를 양보했던 사람"이라고 지적했다.

홍 대표는 "단일화를 하려면 박원순, 안철수가 단일화를 하는 것이 맞다"며 "왜 이념과 정책이 다른 김문수 후보와 단일화를 운운하는지 나는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충청 지역 행사에서 자신이 단일화에 대해 "후보들끼리 개인적으로 하는 것은 반대하지 않는다"고 말한 것과 관련, 홍 대표는 "충북 후보중 우리 후보와 우리당 출신인 바른미래당 후보 분이 단일화 움직임이 있길래 그에 대한 답으로 한 말"이라고 선을 그었다.

hjkim01@fnnews.com 김학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