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이섬에서 세계사람들과 삼척쌀 심는다

【삼척=서정욱 기자】삼척시는 오는 5일 연간 200만 명이 방문하는 남이섬에서 삼척 동자쌀 손논모내기를 한다 고 2일 밝혔다.

삼척시에 따르면 이번 전통적인 손모내기 생태체험행사는 남이섬 직원과 관광객 등 100여 명이 삼척 논습지 1500㎡에서 고향찰벼 어린모 65상자를 직접 손으로 심는다.

삼척시는 오는 5일 북한강에 있는 춘천 남이섬에서 전통적인 손모내기 생태체험행사를 남이섬 직원과 관광객 등 100여 명이 자율적으로 참가한 가운데 삼척 논습지 1500㎡에서 고향찰벼 어린모 65상자를 직접 손으로 심는 특별한 행사를 진행한다 고 밣혔다.
이날 행사는 남이섬을 찾는 전세계의 관광객들이 자율적으로 참가하는 깜짝 이색 이벤트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에 심은 벼는 올 10월말 수확할 예정이다.

한편, 삼척시는 지난 2010년부터 남이섬의 하나뿐인 논에 ‘삼척 쌀 논습지’이름표가 붙은 벼를 심어 삼척동자쌀을 추수해 왔다.





syi23@fnnews.com 서정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