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산 서비스R&D 아이디어 수상작 선정

부산시와 부산과학기술기획평가원은 '2018 서비스R&D 대학(원)생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총 6개 작품을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서비스R&D에 대한 시민 관심도를 높여 저변을 확대하고, 발굴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신규 서비스 사업화·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지난 7월 중순부터 8월 말까지 부산지역 대학에서 접수된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서비스R&D 관련 분야 산?학?연 전문가들이 아이디어의 혁신성, 효과성, 실행가능성을 기준으로 심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의료·헬스·바이오 2건 △관광·마이스 1건 △해양·물류 1건 △기타(자유공모) 2건 등 총 6건을 우수작품으로 선정했다.

최우수상에는 부산가톨릭대 간호대학원 지역사회간호 전공 김소영씨의 '커뮤니티 케어를 위한 지역사회 간호사의 Nursing Bag(휴대용 케어가방) 개발'이 선정됐다. 이 작품은 지역적으로 적용이 쉽고 공공서비스의 필요성이 매우 인정되며, ICT(정보통신기술) 접목을 통한 사업 확장성이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우수상에는 부경대 시각디자인과 문윤정·이은지·한지연씨의 '그때그곳-국내 문화유적지를 위한 AR(증강현실) 큐레이션 서비스'와 부산대 일반대학원 의공학전공 김철항씨의 '흉부 X선 영상 질 개선과 방사선피폭 저감을 위한 호흡 모니터링 시스템 개발'이 선정됐다.

이번 공모전 수상팀에게는 다음달 21일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열리는 '부산시 R&D 주간' 행사에서 상금과 상장이 수여될 예정이다. 최우수상과 우수상 팀은 '서비스R&D에 대한 청년들의 생각'에서 공모한 아이디어에 대해 발표하게 된다.

sr52@fnnews.com 강수련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