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QS세계대학평가서 7년 연속 '거점국립대 2위'



【전주=이승석 기자】 전북대학교가 영국 글로벌 대학평가기관 QS(Quacquarelli Symonds)가 발표한 ‘2019 세계대학 평가’에서 지난해에 이어 거점국립대 2위·국내 종합대학 17위에 오르면서 최근 높아진 위상을 과시했다.

19일 전북대에 따르면 글로벌 대학평가기관인 QS가 발표한 평가결과, 학계평판 등에서 점수가 오르며 올해까지 7년 연속 거점국립대 2위를 유지했다.

이번 QS 세계대학평가는 세계 1000개 대학을 대상으로 학계평판(40%)과 교수당 논문 피인용수(20%), 기업계평판(10%), 외국인 교원 비율(5%), 외국인 학생 비율(5%), 교수당 학생 비율(20%)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 것이다.

전북대 관계자는 “이번 평가에서 우리대학은 교수당 학생비율이 세계 1000여개 대학 중 200위권에 오르며 학생 교육의 질이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학계 평판과 외국인 학생 비율에서도 점수가 상승한 것으로 평가됐다”고 말했다.

2press@fnnews.com 이승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