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증권일반

KB자산운용, '종로타워' 기초로 KB와이즈스타부동산펀드 제2호 출시

김현정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6.23 08:59

수정 2019.06.23 08:59

KB자산운용이 ‘KB와이즈스타부동산펀드 제2호’를 출시해 이달 24일부터 이틀 간 KB국민은행과 KB증권을 통해 판매한다고 23일 밝혔다.

‘KB와이즈스타부동산펀드 제2호’ 는 종로타워를 기초자산으로 한다. 종로2가에 위치한 대형업무시설인 종로타워는 지하6층, 지상24층(실 층수 기준), 연면적 1만8331평 규모의 오피스 빌딩이다.

펀드는 총 1120억원을 한도로 모집하며 6년간 폐쇄형으로 운용되고, 설정 후 90일 이내에 증권거래소에 상장된다. 연 평균 예상 배당수익률은 5% 수준으로 매 6개월마다 투자자들에게 분배금을 지급한다. 만기시 매각가에 따라 매각손익이 발생되는 구조로 향후 부동산 시장상황에 따라 조기 매각할 경우 운용기간이 단축될 수 있다.

신명재 KB자산운용 부동산운용본부 상무는 “기관투자자들의 전유물이었던 코어 부동산 상품을 공모화 했다” 며 “종로타워는 서울의 핵심 지역에 위치한 빌딩으로 타 부동산에 비해 안정적으로 임대료 수입을 확보할 수 있고, 환가성이 높아 매각시 매각차익도 기대된다” 고 말했다.

한편 KB자산운용은 지난해 1월 이현승 대표이사 취임 후 국내외 부동산펀드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지난해 SK증권빌딩(2,950억원), KDB생명빌딩(4,220억원), 서안성 물류센터(610억원), 스카이파크호텔(1,960억원) 등 국내 부동산에만 1조원 가량을 투자했다.

khj91@fnnews.com 김현정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