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세종텔레콤 "블록체인 기반 학사정보시스템 연내 구축"

© 뉴스1
© 뉴스1

(서울=뉴스1) 송화연 기자 = 세종텔레콤은 이화여자대학교, 소프트웨어 개발기업 그로비스인포텍과 함께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이 주관하는 '블록체인 기술검증 지원 사업' 수행업체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 컨소시엄은 오는 11월까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대학 학사정보 유효성 검증 및 데이터를 관리를 위한 '학사정보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세종텔레콤은 자체 개발한 기업용 블록체인(BaaS)인 '블루브릭'을 활용해 기존 학사정보 데이터베이스(DB) 시스템의 보안 취약점을 개선하고, 권한증명방식(PoA) 합의 알고리즘으로 데이터의 위·변조를 방지할 계획이다.

이화여대는 데이터 현황 파악과 기술검증을 위한 테스트 베드 환경을 제공하며 그로비스인포텍은 성적·재학·졸업증명·외부교육과정 증명 등의 개방형 자격증명서비스와 함께 기업의 인사담당자를 위한 디지털 증명서 검증 서비스를 구현한다.


향후 이용자(학생)는 이 스마트 학사관리 프로그램을 통해 재학·졸업·성적 증명서뿐만 아니라 자격증, 온라인 교육수강 등에 따른 외부 교육 이력까지 조회하고 발급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컨소시엄은 외부 교육기관과 이용자의 원활한 데이터 교류를 위한 오픈 API 규약을 개발하고 가이드라인을 배포해 서비스를 상용화할 예정이다.

박효진 세종텔레콤 마케팅본부장은 "사회문제로 떠오른 학력위조, 자격사칭, 이력검증, 논문위조 등의 문제를 블록체인 기술로 해결하고, 에듀테크와 블록체인의 결합 등 융합사업을 통해 블록체인 3.0 시대의 실용화 성공사례를 지속해서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