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금융일반

홍남기 "은행, 중소기업 대출 더 해달라"(종합)

뉴스1

입력 2019.06.24 20:24

수정 2019.06.24 20:24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4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 은행회관에서 가진 은행장들과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기재부 제공)2019.6.24/뉴스1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4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 은행회관에서 가진 은행장들과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기재부 제공)2019.6.24/뉴스1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4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 은행회관에서 가진 은행장들과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기재부 제공)2019.6.24/뉴스1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4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 은행회관에서 가진 은행장들과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기재부 제공)2019.6.24/뉴스1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4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 은행회관에서 가진 은행장들과의 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기재부 제공)2019.6.24/뉴스1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4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 은행회관에서 가진 은행장들과의 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재부 제공)2019.6.24/뉴스1


은행연합회 주최 경제부총리 초청 은행장 간담회
내년 송도서 열리는 ADB 연차총회 성공개최 협조 당부도

(서울=뉴스1) 양새롬 기자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4일 "(은행장들에게)중소기업이 힘들어 하니 담보가 부족하더라도 성장성과 기술을 보고 대출을 좀 더 많이 했으면 좋겠다고 부탁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후 서울 은행회관에서 경제부총리 초청 은행장 간담회가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홍 부총리는 또 "은행 속성상 대출 융자가 중심이지만 벤처 등 신(新)산업이 많이 이뤄지니까 대출, 융자보다도 투자를 신경써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고 했다.

아울러 "혁신금융이 필요할 때"라면서 "상황 변화에 맞게끔 알아서 잘 하고 있지만 상황 변화에 맞춰서 혁신이 필요할 것 같다고 당부했다"고 했다.

이밖에도 내년 송도에서 열리는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총회와 관련해서도 협조를 구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참석자들이) 금융기관의 애로사항을 말씀 주셨고 (그것을)건의로 받아가서 검토하려 한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경제부총리와 참석자들은 최근 경제 상황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경제 및 금융 현안에 대하여 격의 없는 논의를 진행했다.

홍 부총리는 최근 당초 예상보다 대외여건이 악화되고, 국내 투자 및 수출 부진이 지속되는 등 경기 하방리스크가 확대되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다음주 경제활력대책회의를 통해 발표 예정인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에서는 경제활력 제고에 최우선 방점을 두면서 산업혁신 가속화, 포용성 강화의 분야를 중심으로 추가 정책과제를 보완‧보강해 나갈 계획임을 밝혔다.

그러면서 투자·수출 촉진 및 취약계층 자금지원 등에 있어 보다 적극적인 역할을 해줄 것을 주문했다.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은 은행권이 '제조업 르네상스 비전' 등 정부정책 방향에 맞춰 제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고 우리 경제의 혁신성과 포용성을 강화해, 우리 경제의 활력을 높이는데 기여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음을 강조했다.

은행권은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진 기업들을 지원하기 위해 동산금융 활성화, 기술금융 고도화 등 혁신금융을 적극 추진하고,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디지털 금융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하고 있다.

또 지난해 10월에는 은행권 노사가 뜻을 모아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한 금융산업 공익재단(2000억원 규모)을 출범하는 등 은행권이 공동으로 2018년부터 3년 동안 총 3조원 규모의 사회공헌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은행권의 신규채용 규모도 2018년에 5200여명으로 대폭 확대하고, 올해에도 전년도에 이어 신규채용 규모 확대를 추진할 계획인 한편, 서민금융지원 확대와 취약계층 부담 완화 등을 통해 사회적 책임의 이행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은행산업의 국제경쟁력 제고를 위해 정부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 자리에는 홍 부총리와 김 회장, 산업·농협·신한·우리·SC제일·하나·기업·국민·씨티·수출입·수협·대구·부산·광주·전북·경남·케이뱅크·카카오은행과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주택금융공사 대표, 금융연수원, 금융연구원, 국제금융센터, 신용정보원 원장이 참석했다.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