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영종도 경찰서 신설, 행안부 심의 통과

인천 영종도에 경찰서 신설에 청신호가 켜졌다.

자유한국당 안상수 의원(인천 중구동구강화군옹진군)은 영종도 주민과 인천국제공항 이용객에게 치안행정 서비스 확대를 위한 ‘인천영종경찰서’신설이 행정안전부 심의를 통과했다고 27일 밝혔다.


영종도는 인천국제공항이 있고, 신도시 건설로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치안수요가 급증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관할경찰서와 거리가 있어, 영종 주민들은 치안행정서비스 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앞으로 영종도에 경찰서 신설되기 까지는 기획재정부의 최종심의만 남겨놓고 있다.

안 의원은 “영종경찰서가 신설되면 인천국제공항 등 지역개발로 인해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치안수요를 균등하게 분담할 수 있고, 영종도 지역주민들과 인천공항을 방문하는 이용객의 치안행정서비스 접근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kapsoo@fnnews.com 한갑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