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에티하드항공 A380기종 인천공항 취항.."국내 운항 10주년"

파이낸셜뉴스 채널구독이벤트
에티하드항공 A380기종 인천공항 취항.."국내 운항 10주년"
아랍에미리트 항공사 에티하드항공이 서울 신라호텔에서 A380 기종의 국내 취항을 기념하는 행사를 개최했다고 6읽 밝혔다.

에티하드항공은 2010년 12월 아부다비~인천 노선에서첫 운항을 시작했으며 지난해부터는 보잉 787-9 드림라이너 기종을 매일 운항에 투입하고 있다.

이달 들어 에티하드항공은 A380으로 기재를 업그레이드하면서 런던 히드로와 파리 샤를드골, 뉴욕 JFK, 시드니에 이어, 인천국제공항에서도 A380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로빈 카마크 에티하드항공 그룹 CCO는 "한국에 에티하드항공이 자랑하는 핵심 기재인 A380 기종을 도입해 더 많은 승객에게 차별화된 고품격 서비스와 시설을 선보일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올해는 에티하드항공이 아부다비~인천 노선의 운항을 시작한지 10주년이 되는 해로, 진심 어린 감사를 표한다"며 "에티하드항공이 한국시장을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도 선도 항공사로 자리매김하는데 큰 밑거름이 됐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일 열린 행사에 다양한 산업군의 인사가 참여한 가운데, 아랍에미리트의 수도 아부다비를 한국에 알리고 한국인과 에미라티 간 문화적 융합을 촉진하고자 아랍에미리트와 한국 아티스트들의 다채로운 문화 공연이 진행됐다. 또 전 세계 여행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은 아부다비 전통 음식이 만찬 메뉴로 나와 주목을 끌었다.

integrity@fnnews.com 김규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