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당구장 ‘작당’, 당구장 창업의 새로운 대안 제시


프리미엄당구장 브랜드 ‘작당(ZAKDANG)’이 서울 노원역점 오픈을 앞두고 있다.

작당당구장은 브랜드 론칭 2년만에 전국 규모로 빠른 성장을 이어가고 있으며, 꾸준히 신규 진출 소식을 전하고 있다.

작당 관계자에 따르면, “당구장 창업을 앞두고 있는 예비창업자들의 자금과 여건 등을 고려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해 맞춤형 매장 개설을 내세우고 있다. 무리한 초기자금 투입의 창업보다는 전략적인 창업접근법이 필요하다.”고 말한다.

창업도 중요하지만, 창업이후가 더 중요하다는 것이 작당의 신념이다.

현재 ‘작당’은 국내 당구의 시장을 이끌어가고 있는 전국 당구장 사장들의 불편을 해소해 주는 페인킬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제껏 재료상 주도로 이뤄진 독립점포 형태에서 창업부터 폐업까지 그리고 운영과정에서의 재료 공급 및 컨설팅에 이르기까지 당구장운영의 전 과정을 one-stop으로 효율적으로 다루고 있어, 당구장 주인들의 만족도가 상당히 높다.

작당 이태호 대표는 “창업자들 입장에서 프랜차이즈의 가장 큰 장점은 쉽게 말해 SOS를 요청할 수 있는 존재가 있다는 것이다.
당구장은 이제껏 그런 존재가 없었다. 독점과 불투명한 프로세스의 기존 구조에서 당구장을 운영하는 주인은 늘 손해를 감수해야만 하는 상황이었다. 이제는 자연스레 당구장 창업시장에서도 프랜차이즈의 존재가 필요해지는 시기가 온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