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삼성, 협력업체 인재채용 지원 나선다

파이낸셜뉴스 채널구독이벤트
삼성, 협력업체 인재채용 지원 나선다
[파이낸셜뉴스] 삼성전자가 자사 협력업체의 우수 인재 채용을 적극 지원한다.

삼성전자는 내달 15일 서울 코엑스에서 삼성디스플레이·삼성SDI·삼성전기·삼성SDS와 함께 100여개의 전자계열 협력업체가 참여하는 '2019 삼성 협력회사 채용 한마당'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채용 행사는 협력업체에 인재 채용을 지원하고 구직자에겐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2012년부터 실시되고 있는 채용 박람회다.

올해는 삼성전자가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한 중소 기업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채용 한마당 홈페이지를 통해 구직자에게 참여기업의 정보를 제공하고, 다음달 3일까지 면접을 위한 사전 신청을 받는다.

홈페이지에는 △연구개발 △소프트웨어 △설비 △기술 △경영지원 △영업·마케팅 등 6개 직군별로 채용을 원하는 기업이 분류돼 있으며, 지원 필수 자격요건, 복리후생 등 취업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행사장에 '취업 토탈 솔루션관'을 마련해 이력서 작성, 면접 컨설팅, 취업 희망 기업과의 현장 매칭 등 삼성 협력업체 취업을 위한 종합정보를 제공한다.

아울러 면접체험, 자기소개서 컨설팅, 전기·전자·반도체 직무 취업 특강 등 구직자들의 취업을 돕는 부스들을 운영할 예정이다.

integrity@fnnews.com 김규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