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린지 그레이엄, 줄리아니에 우크라이나 부패 상황 증언 요청

【포츠머스(미 뉴햄프셔주)=AP/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변호사 루디 줄리아니가 지난 2018년 8월1일 뉴햄프셔주 포츠머스의 한 집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미 하원 정보위원회와 외교위원회, 감독개혁위원회는 30일(현지시간) 줄리아니에게 소환장을 발부하고 오는 15일까지 문자메시지와 통화 내역 등을 제출하라고 명령했다. 2019.10.1
【포츠머스(미 뉴햄프셔주)=AP/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변호사 루디 줄리아니가 지난 2018년 8월1일 뉴햄프셔주 포츠머스의 한 집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미 하원 정보위원회와 외교위원회, 감독개혁위원회는 30일(현지시간) 줄리아니에게 소환장을 발부하고 오는 15일까지 문자메시지와 통화 내역 등을 제출하라고 명령했다. 2019.10.1
【워싱턴=AP/뉴시스】 유세진 기자 = 린지 그레이엄 미 상원 법사위원회 위원장(공화)이 8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개인 변호사인 루디 줄리아니에게 법사위에 출석해 우크라이나의 부패 상황에 대해 증언해줄 것을 요청했다.

그레이엄 의원은 트럼프 대통령의 측근으로 간주되고 있다.
줄리아니는 우크라이나 특사를 지낸 바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정적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과 그의 아들 헌터 바이든에 대해 조사하도록 우크라이나에 압력을 가했다는 비난을 받고 있다.

그레이엄 의원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줄리아니가 서방 국가들로부터 부패한 것으로 간주되는 우크라이나의 전 검찰총장 해고에 대해 증언해줄 것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dbtpwl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