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과기정통부 '2019년 우수 정보보호 기술·제품' 5건 지정

과기정통부 '2019년 우수 정보보호 기술·제품' 5건 지정
게티이미지 제공


[파이낸셜뉴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5세대이동통신·빅데이터·인공지능·클라우드 등 신기술 기반의 '2019년 우수 정보보호 기술·제품' 5건을 지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우수 정보보호 기술·제품은 기술경쟁력 있는 정보보호 벤처기업의 신기술을 발굴해 2년간 지정하고 홍보, 해외진출, 연구개발(R&D) 등을 지원한다.

올해 지정된 우수 정보보호 기술·제품은 △락인컴퍼니의 5G 모바일 환경에서의 앱 보안솔루션인 '리앱' △삼오씨엔에스의 머신러닝 분석기법을 활용해 개인정보 침해사고를 탐지·예측하는 솔루션인 '파르고스' △스파이스웨어의 클라우드 환경에서 데이터 암·복호화가 가능한 '스파이스웨어' △에프원시큐리티의 AI 기반으로 웹 악성코드를 탐지하는 '클라우드 통합 웹서버 보안서비스' △와이키키소프트의 생체인식과 이상징후 탐지기술을 결합해 비밀번호 입력이 필요 없는 '와이덴터티 2.0'이다.

이번에 지정된 기술·제품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 누리집을 통해 18일 공고될 예정이다.

지정된 기술·제품에게는 과기정통부 장관 명의에 '우수 정보보호 기술·제품' 지정서와 지정마크가 부여될 예정이며,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정보보호 기업 육성을 위해 추진하는 해외진출, 제품개발 등 사업에 지원하는 경우 가점을 받게 된다.

과기정통부 오용수 정보보호정책관은 "정부 및 공공기관 발주자 대상 우수 정보보호 기술·제품 설명회와 지원사업 확대 등을 통해 우수한 신기술을 보유한 정보보호 벤처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monarch@fnnews.com 김만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