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제주, 수능부정행위 2건…전자시계 소지·선택과목 동시 풀이

제주, 수능부정행위 2건…전자시계 소지·선택과목 동시 풀이
【제주=뉴시스】강경태 기자 =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14일 오전 제주 남녕고등학교서 시험 감독관들이 수험생을 안내하고 있다. 2019.11.14. ktk2807@newsis.com


【제주=뉴시스】배상철 기자 = 제주도교육청은 지난 14일 시행한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부정행위 2건을 확인했다고 15일 밝혔다.

제주사대부고 시험장에서 3교시 시작 전 LCD표시가 있는 전자시계를 소지한 여학생이 부정행위 처리됐다.


신성여고에서는 4교시 탐구영역 제1선택과목 시간에 제2선택과목 문제지를 동시에 풀이한 여학생이 적발됐다.

두 학생은 부정행위 사실이 확인되면 올해 수능시험이 무효처리된다.

올해 제주지역 수능 응시자는 7070명이었으며, 지난해보다 430명 감소했다.

bsc@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